Please wait...

인천시, 공공수영장 26곳 수질 정밀검사한다
인천 / 정치 한웅희 (hlight@ifm.kr) 작성일 : 2019-05-24, 수정일 : 2019-05-24
인천시 보건환경연구원 <사진=연합뉴스>
[ 경인방송 = 한웅희 기자 ]

 


인천시 보건환경연구원은 여름 물놀이철을 앞두고 공공수영장 수질 정밀검사에 나섭니다.


보건환경연구원에 따르면 수영장 물은 재사용률이 높고, 미생물 증식을 막기 위해 지속적으로 염소를 투입해 인체에 유해한 물질이 발생할 위험이 있습니다.


또 현행법 상 수질 기준은 제시돼 있지만 수질 검사 주기가 규정되지 않아 사업자가 자율적으로 수질검사를 실시하는 등 보완이 필요한 상황입니다.


보건환경연구원 관계자는 "대형시설인 공공 실내수영장 26곳을 대상으로 소독방법에 따른 수질특성을 정밀 조사해 이용객에게 안전한 물 환경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한웅희 hlight@if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