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부평구, ‘청년 창업재정 지원 사업’ 지원 약정 체결
부평구는 27일 영상회의실에서 ‘청년 창업재정 지원 사업’ 선정자 3명과 ‘지원 약정 체결식’을 가졌다. <부평구청 제공>

부평구, ‘청년 창업재정 지원 사업’ 지원 약정 체결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시 부평구는 오늘(27일) 구청 영상회의실에서 ‘청년 창업재정 지원 사업’ 선정자 3명과 ‘지원 약정 체결식’을 가졌다고 밝혔습니다.

구는 청년 자립 기반을 마련하는데 도움을 주기 위해 ‘청년 창업재정 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신청자 모집과 심의를 거쳐 3명의 청년 창업자를 선정했습니다.

구는 선정된 청년 창업가에게 다음달부터 내년 5월까지 1년간 임차료와 공공요금을 지원하고 창업 교육 및 컨설팅을 진행하게 됩니다.

선정된 사업은 소비자와 전문제작 업체 사이를 연결하는 커스텀 디자인 상점, 커뮤니티형 웹소설 플랫폼 운영 사업, 취약계층 바리스타 체험교실과 연계한 스페셜티 카페 운영 사업입니다.

이들은 “앞으로 인천, 더 나아가서 우리나라에서 촉망받는 청년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더욱 더 분발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차준택 구청장은 “청년 창업 재정지원 사업이 경험 부족과 경제적 어려움으로 사업 초기에 어려움을 겪는 청년 창업가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구는 오는 6월 1일부터 ‘청년 창업재정 지원 사업’대상자를 추가로 공개모집해 선정·지원할 계획입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인천교통공사, 예술회관역 에스컬레이터 벽면에 ‘안심 아트미러’ 설치

[경인방송=안재균 기자]   인천교통공사는 어제(25일) 남동구청과 남동경찰서와 함께 인천도시철도 1호선 예술회관역 에스컬레이터 벽면 3개소에 ‘안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