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ease wait...

부평구, 종합시장 문화관광형시장 사업시행 선포식
인천 최상철 (scchoi@ifm.kr) 작성일 : 2019-05-29, 수정일 : 2019-05-29
부평구청 전경.<사진=부평구>
[ 경인방송 = 최상철 기자 ]
인천시 부평구는 오늘(29일) 부평종합시장이 문화관광형 시장으로 선정됨을 선포하고 지역주민과 상인간의 화합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문화관광형 육성사업 비전 선포식’을 개최했습니다.

이번 행사는 부평종합시장 장마당 광장에서 열렸으며 차준택 부평구청장을 비롯 지역 국회의원, 시·구의원과 100여 명의 상인 및 지역주민들이 참석했습니다.

윤연호 부평종합시장 상인회장은 “사업 준비기간이 짧았지만 구와 상인회가 전통시장 활성화에 뜻을 함께 해 좋은 성과를 이뤄냈다”며 “경기침체로 인한 매출 감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인들에게 희망을 안겨드리게 돼서 무엇보다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부평종합시장은 올해 중소벤처기업부 희망사업 프로젝트 연속사업(문화관광형 시장)으로 선정돼 올해부터 내년까지 총 사업비 9억 6천만 원을 지원받게 됐습니다.

구는 부평종합시장을 쇼핑과 문화체험, 관광이 어우러진 시장으로 정착해 나갈 예정입니다.

최상철 scchoi@if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