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사회 / 헝가리 침몰 유람선, 인천시민도 5명 승선…시 “구조여부 파악 중”
30일(현지시간) 한국인 관광객들이 탑승한 유람선 '허블레아니'가 침몰한 헝가리 부다페스트 다뉴브강 주변에서 구조대원들이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헝가리 침몰 유람선, 인천시민도 5명 승선…시 “구조여부 파악 중”

[경인방송=한웅희 기자]

 

헝가리 부다페스트 다뉴브강에서 침몰한 유람선에 인천시민도 5명이 탑승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인천시는 최연소 승객인 6살 A양을 포함해 미추홀구 4명, 계양구 1명이 유람선에 승선한 것으로 파악됐다고 밝혔습니다.

시는 박준하 행정부시장을 단장으로 사고대책본부를 꾸리고 5명에 대한 구조 유무를 파악 중입니다.

또 탑승객 한 가족당 2명의 공무원을 전담 배치해, 가족들이 현지를 방문할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입니다.

어제(29일) 오후 9시쯤 헝가리 다뉴브강에서 한국인 관광객을 태운 유람선이 다른 유람선과 충돌 후 침몰하면서 현재까지 탑승객 33명 중 19명이 실종되고 7명이 사망했으며, 7명이 구조됐습니다.

hlight@ifm.kr

Check Also

수원시의회 조명자 의장, ‘2019 지방의회 의정대상’ 수상

[경인방송=조유송 기자]   수원시의회 조명자 의장이 오늘(26일)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린 ‘2019 대한민국 의정대상‧지방자치행정대상 시상식’에서 지방의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