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ease wait...

인천시 '2019년도 제2회 추경예산안' 시의회 제출...기정예산보다 1.75% 증가한 10조9천493억 원 규모
인천 안재균 (ajk@ifm.kr) 작성일 : 2019-05-30, 수정일 : 2019-05-30
인천광역시 청사 전경.<사진= 경인방송 DB>
[ 경인방송 = 안재균 기자 ]

 


인천시가 '2019년도 제2회 추경예산안'을 편성해 오늘(30일) 시의회에 제출했습니다. 


예산안 규모는 10조9천493억 원으로 기정예산 10조7천605억 원보다 1.75% 증가한 규모입니다.


세입은 세외수입 등 자체수입 972억 원, 국고보조금 등 의존수입 792억 원, 보전수입 등 내부거래는 124억 원을 증액 편성했습니다.


세출예산 편성은 ▶미세먼지 저감 대책 확대추진 1천503억 원 ▶작은도서관 체육시설 등 생활SOC 109억 원 ▶준공영제 등 교통역량강화 567억 원 ▶인천e음 확대・전통시장 개선 등 경제활성화 271억 원 ▶공공의료 역할 강화 22억 원으로 편성했습니다.


박남춘 인천시장은 "2019년도 제2회추경예산은 미세먼지 저감 대책, 작은도서관․소규모 체육시설 확충, 대중교통 이용 편익 증진, 인천e음 전자상품권 및 전통시장 환경개선, 공공 심야약국, 아동 치과주치의 제도, 저소득어르신 틀니지원 등 시민생활과 밀접한 현안문제 해결에 역점을 뒀다"며 "향후에도 예산 편성과 집행과정에 시민의 작은 목소리라도 귀담아 듣고 시정에 적극 반영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안재균 ajk@if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