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옹진군, 유용미생물(EM) 배양액 공급 서비스 확대 실시
인천시 옹진군이 영흥면, 덕적면, 자월면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유용미생물 배양액 공급 서비스를 확대 실시한다. <옹진군청 제공>

옹진군, 유용미생물(EM) 배양액 공급 서비스 확대 실시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시 옹진군이 영흥면, 덕적면, 자월면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유용미생물 배양액 공급 서비스를 확대 실시한다고 오늘(11일) 밝혔습니다.

유용미생물(EM)은 농작물 병해충을 예방하여 작물의 생육을 촉진하며, 토양환경 개선과 농작물의 상품성 향상에 도움을 줍니다.

하지만 백령면을 제외한 타 지역은 배양시설이 없어 농촌 일손 부족에 시달려 왔으며 영농철 미생물 수령 시 시간이 과다하게 소요되어 미생물의 변질 우려 등 각종 불편이 잇따랐습니다.

군은 이런 불편을 해소하고자 2016년부터 연간 최대 100톤까지 배양 및 공급이 가능한 시설 2개소를 총 315㎡ 규모로 구축하여 지역 내 주민에게 연중 3종 혼합균을 무상으로 1회에 20~40리터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올해에는 영흥면에 1톤 규모의 간이저장시설을 시범 구축하여 유용미생물을 현지에서 직접 공급받아 사용할 수 있도록 하고 있습니다.

또 덕적면과 자월면에는 지난 5월부터 유용미생물 운반차량을 활용하여 매월 1톤 이상의 유용미생물을 공급하고 있습니다.

옹진군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올해 영흥면의 간이저장시설 시범 운영 성과를 분석하여 간이저장시설을 단계별로 확대 운영할 계획이며 수요자 중심의 현장밀착형 지도를 위해 유용미생물의 활용방법에 대한 교육도 실시하겠다”고 밝혔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인천교통공사, 예술회관역 에스컬레이터 벽면에 ‘안심 아트미러’ 설치

[경인방송=안재균 기자]   인천교통공사는 어제(25일) 남동구청과 남동경찰서와 함께 인천도시철도 1호선 예술회관역 에스컬레이터 벽면 3개소에 ‘안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