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인천항만공사, 인천항 카페리 화물유치 임원간담회 개최

인천항만공사, 인천항 카페리 화물유치 임원간담회 개최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항만공사는 오늘(13일) 서울 중구 프레지던트호텔에서 ‘인천항 카페리 선사 초청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습니다.

이날 간담회에는 인천항 카페리협회 및 선사 화물유치 임원 11명이 참석했으며 2019년도 2분기까지 인천항 항로별 카페리 물동량 현황 및 현안사항에 대해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이 자리에서 인천항만공사-카페리 선사 공동 물동량 유치방안, 터미널 이전 이후 인천항 카페리 화물업계의 전망, 향후 주 타킷 화종 등에 대해 임원진과 함께 심도 있는 논의를 펼쳤습니다.

또 최근 한-중간 전자상거래의 발달에 따라 수도권 소비재 화물을 남중국에서 산동성으로 내륙운송 후 인천항으로 수출하는 루트가 활성화되고 있어 이에 대한 물동량 유치를 위해 관련 정보를 공유했습니다.

특히, 현지 물류기업들이 한중카페리를 이용한 e-커머스 화물유치와 아암2단지 내 e-커머스 사업부지 개발에 많은 관심을 나타내고 있어 e-커머스 화물의 인천항 이용 장점과 향후 개발 계획 등에 대해서도 논의했습니다.

이밖에도 국가 간 무역전쟁 영향으로 감소하고 있는 카페리 화물 물동량 감소위기 타개를 위해 앞으로 추진할 협업모델 발굴에 대해 논의 초점을 맞춰 진행됐습니다.

인천항만공사 관계자는 “오늘 논의된 현안 및 협력방안에 대해 지속적으로 협업하여 인천항 카페리 물동량 증대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2019년 6월27일 인천모바일

[경인방송=문희봉 기자] ‘경인방송! 인천을 듣습니다 iFM(90.7 MHz) 모바일 뉴스 [인천소식] ■환경부 “인천 수돗물 안정화 추세”…망간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