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도의회 바른정당 교섭단체 구성 위한 조례 ‘불발’
경기도의회 본회의장 모습.
경기도의회 본회의장 모습.<사진=경인방송 DB>

도의회 바른정당 교섭단체 구성 위한 조례 ‘불발’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경기도의회 바른정당의 교섭단체 구성을 위한 조례 개정이 실패했습니다. 

도의회 운영위원회는 오늘(20일) 제317회 임시회 1차회의를 열어 ‘경기도의회 교섭단체 및 위원회 구성·운영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처리를 보류하기로 했습니다.

조례안은 교섭단체 구성요건을 ’12명 이상’의 소속의원을 가진 정당에서 ’10명 이상’으로 완화하는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현재 도의회 교섭단체는 더불어민주당(71명)과 자유한국당(40명) 등 2개입니다.

도의회 여당인 바른정당의 경우 소속의원이 11명으로 1명 모자라 교섭단체를 꾸리지 못하고 있습니다.

김종석(더불어민주당·부천6) 운영위원장은 “민주당과 한국당 등 두 교섭단체에서 보류 의견을 냈다”며 보류 이유를 밝혔습니다.

 

hsm@ifm.kr

Check Also

경기도 용인시에 위치한 동물 복지를 실천하는 산란계 농장의 모습 (사진= 구민주 기자)

살충제 계란 사태 대안은 ‘동물복지’…”환경 바꿨더니 건강한 알이”

[경인방송=구민주 기자]   (앵커) 살충제 계란 파동으로 비좁은 우리에서 닭을 키우는 ‘밀집사육’의 문제점이 화두로 떠올랐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