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제 / 인천시, 참조기 종자 조기(早期) 생산 성공
인천시

인천시, 참조기 종자 조기(早期) 생산 성공

[경인방송=한만송 기자] 인천시가 연평도 파시의 부활을 위해 참조기 자원 회복에 나섰습니다.

연평도 파시(波市ㆍ바다 위 생선시장)는 우리나라 3대 참조기 파시 중 하나였지만, 환경변화와 중국어선의 무자비한 남획으로 참조기 어획량이 급감해 사라졌습니다.

인천시 수산자원연구소는 이러한 참조기의 수산자원 회복을 위해 수년간 지속적으로 관리해, 참조기 친어에서 수정란 확보 후 우량 참조기 치어를 양성 중입니다.

현재는 치어 평균 전장 2.0cm 크기의 우량종자 20만 마리를 사육 중이며, 6월 중순경에는 평균 전장 6.0cm 이상으로 참조기 치어를 키워 연평도 어장에 방류 할 예정입니다.

연구소에는 사라져가는 참조기 자원회복을 위해 2013년 22만 8천미, 2014년 32만 7천미, 2015년 34만 3천미, 2016년 35만미의 우량 참조기 치어를 연평도 등에 방류했습니다.

mansong2@ifm.kr

Check Also

2017년 8월 23일 모바일뉴스

[경인방송=이원구 기자] ‘경인방송! 인천을 듣습니다’ iFM(90.7 MHz) 모바일뉴스 [인천소식] ■기사 처우 개선, 친절도 향상 등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