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용인시, ‘1시민 1강좌 배우기’에 캘리그라피 선정
1-1 ‘1시민 1강좌 배우기 운동’ 캘리그라피 배움터 모집 홍보물

용인시, ‘1시민 1강좌 배우기’에 캘리그라피 선정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 용인시는 지난해 첫 도입한 ‘1시민 1강좌 배우기 운동’의 올해 강좌로 ‘캘리그라피’가 선정됐다고 밝혔습니다.

캘리그라피는 펜과 종이만 있으면 남녀노소 누구나 비용부담 없이 손쉽게 배울 수 있다는 점에서 시민들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에서 가장 선호도가 높았습니다.

참가를 원하는 사람은 10명 이상으로 팀을 구성해 다음달 4일까지 용인시 평생교육과에 팩스(031-324-8989)나 이메일(kseonho@korea.kr)로 신청하면 됩니다.

참가팀은 다음달 26일 확정되며 수업은 6월부터 진행됩니다.

자세한 사항은 용인시 평생학습센터 사이트 (http://educity.yongin.go.kr)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1 인천 서구, 고병원성 AI 유입차단을 위한 선제적 대응 최우선

인천시, AI확산 방지 위해 해넘이 행사 취소 … 정서진 해넘이 축제 등 취소

[경인방송=한만송 기자] 전북과 전남 등에서 고병원성 AI가 발생한 가운데, 인천시가 AI확산 방지를 위해 계획한 해넘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