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일반창호를 방화창호로 속여 건축물 시공…건설업자 70명 입건
수원남부경찰서 전경
수원남부경찰서 전경 <사진=경인방송 DB>

일반창호를 방화창호로 속여 건축물 시공…건설업자 70명 입건

[경인방송=양채아 기자]

 

경기도 수원남부경찰서는 건축법 위반 혐의로 건축업자 50살 A씨 등 50명과 건축주 62살 B씨 등 20명 총 70명을 검거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들은 2013년 1월부터 지난해 4월까지 화재를 예방하기 위해 선정된 수원시 팔달구 인계동 방화지구 내 건축물 20개 동에 방화창호로 시공될 도면으로 설계한 후, 저렴한 일반 유리나 플라스틱 창틀로 바꿔 시공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수원시와 각 구청에 적발사실을 통보하고 위반 사항에 대해 지속적으로 단속할 방침입니다.

chaea@ifm.kr

Check Also

안전대동여지도 앱 실행화면.

경기안전대동여지도 내진설계, 응급의료기관 기능 추가

[경인방송=구민주 기자]   경기도 실시간 재난알림서비스인 경기안전대동여지도가 ‘건축물 내진설계 조회’와 ‘유형별 응급의료기관 안내’ 기능이 추가됩니다. 추가되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