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문재인 대통령 공약 ‘자치경찰’…일선 경찰들 의견 ‘분분’
경찰로고
경찰로고<경인방송 DB>

문재인 대통령 공약 ‘자치경찰’…일선 경찰들 의견 ‘분분’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앵커)

문재인 대통령의 치안혁신 공약인 ‘자치경찰제’를 놓고 일선 경찰들 사이에 찬반 의견이 분분합니다.

구체적인 실현까지는 적지않은 논란을 예고하는 대목입니다.

배수아 기자의 보돕니다.

(리포트)

자치경찰은 지방분권에 따라 지자체에 경찰권을 부여해, 교통단속이나 지구대 등 생활 치안 업무를 맡는 것입니다.

기존의 강력 범죄 등의 수사 업무는 국가 경찰이 그대로 합니다.

즉 국가경찰과 자치경찰로 세분화 되는 형태인 겁니다.

새 정부 출범 이후 경찰 조직 또한 큰 변화를 앞두고 술렁이고 있습니다.

일선 경찰들 사이에서는 경직된 조직문화와 과중된 업무가 줄어들 것이라며 자치경찰제 도입을 환영하는 한편 기존 경찰의 권한이 줄어들 것을 우려하는 시각도 있습니다.

[인터뷰/경찰관] “수사 쪽에서는 뭐. 반대하는 분위기인데. 지방 공무원보다는 국가 소속이 낫지 아무래도… 수사권 독립 얘기도 나오는 마당에.”

자치경찰에 대한 방향성은 옳지만 부서 업무만 나눌 정도로 단순한 일이 아니라는 의견도 있습니다.

[인터뷰/경찰관] “지금 우리나라 경찰의 업무폭이 너무 커요. 그럼 학교폭력 담당 경찰관들은 어떻게 할 건데. 여성청소년 쪽도 가정폭력 학교폭력은 자치경찰 성격이지만 실종은 또 국가경찰 성격이고.”

경찰은 공식적인 입장 표명은 자제하는 상황.

기대와 우려의 공존 속에 일선 경찰들은 자치경찰제 도입 여부에 주목하고 있습니다.

경인방송 배수아입니다.

sualuv@ifm.kr

Check Also

수원역 환승센터 전경.

경기도, 철도역 환승센터 추가 조성…후보지 선정 용역 추진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는 도내 주요거점에 철도역 환승센터를 추가 조성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도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