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사회 / 서구, 여름 휴가철 취약시간대 폐수 무단방류 등 환경오염행위 특별단속
휴가철 폐수무단방류 점검
휴가철 폐수무단방류 점검 <서구 제공>

서구, 여름 휴가철 취약시간대 폐수 무단방류 등 환경오염행위 특별단속

[경인방송=강신일 기자] 인천시 서구는 여름 휴가철인 다음달 초부터 9월까지를 ‘환경오염행위 특별단속기간’으로 정하고 취약시간대 폐수무단방류 행위에 대한 감시활동을 강화합니다.

서구는 가좌동과 석남동, 원창동 일대에 2천여 개의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이 밀집돼 있고 이 중 고노동 폐수 발생 사업장도 500여 개에 달하는 실정입니다.

이에 구는 단속 기간 가능한 인력을 최대한 동원해 단속을 실시하며, 주요 하수관과 맨홀에 대한 매시간 수질상태와 유수지 수질오염도 등을 확인할 예정입니다.

서구 관계자는 “단속계획을 미리 알리는 이유는 사업주가 관리가 소홀했던 환경오염방지시설을 사전에 충분히 살펴볼 수 있는 시간을 주기 위한 것”이라며 “고의적·상습적 악질 환경사범은 검찰, 시 특별사법경찰과 공조해 강력히 대응할 방침”이라고 말했습니다.

riverpress@ifm.kr

Check Also

안산시청 청사.

안산시, 고용 우수기업에 인센티브…내달 20일 마감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 안산시는 고용 우수기업을 선정해 중기 육성자금 융자 지원 등 각종 인센티브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