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제 / 인천시, 섬 음식 프로젝트 추진 … 지난 해 대표음식 3개 선정
인천시

인천시, 섬 음식 프로젝트 추진 … 지난 해 대표음식 3개 선정

[경인방송=한만송 기자] 인천시는 올해 인천의 섬 덕적도의 특산물을 활용해 대중적이고 맛있는 대표음식을 개발하고, 음식 관광을 상품화하는 ‘그 섬 가면 그 맛 있다’란‘I(Island·섬) 푸드 프로젝트’를 추진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사업은 인천시와 청운대학교가 공동으로 2020년까지 매년 새로운 도서지역을 선정해 그 지역에서 나오는 특산물을 이용, 섬만의 특색음식을 개발·보급해 인천 섬의 가치를 재창조하고 지역 경제의 부가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마련됐습니다.

지난해 처음으로 도서지역 중 관광객이 많이 찾는 강화군과 옹진군 3개 도서에 상합죽(볼음도)과 소라비빔밥(장봉도), 해산물찜밥(신도·시도·모도)을 대표음식으로 선정했습니다.

섬 지역 음식점 메뉴 상품화를 통해 그 섬의 대표음식을 찾는 관광객이 늘어나고 매출도 20% 가량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인천시는 밝히고 있습니다.

인천시는 올해에도 청운대와 공동으로 덕적도의 특산물을 활용해‘덕적의 맛’대표음식을 개발하기 위해 지난 17일 덕적도를 방문해 특색음식 개발에 앞서 음식점 영업주들의 의견을 듣는 간담회를 진행했습니다.

mansong2@ifm.kr

Check Also

경기도 용인시에 위치한 동물 복지를 실천하는 산란계 농장의 모습 (사진= 구민주 기자)

살충제 계란 사태 대안은 ‘동물복지’…”환경 바꿨더니 건강한 알이”

[경인방송=구민주 기자]   (앵커) 살충제 계란 파동으로 비좁은 우리에서 닭을 키우는 ‘밀집사육’의 문제점이 화두로 떠올랐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