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이순희 경기도의원, “심리적 불안 해소할 다문화 상담체계 강화해야”
5일 이비스 수원호텔에서 개최된 '국제 다문화인권포럼'에서 자유한국당 이순희(비례) 도의원이 발언하고 있다.
5일 이비스 수원호텔에서 개최된 '국제 다문화인권포럼'에서 자유한국당 이순희(비례) 도의원이 발언하고 있다.<사진=경기도의회 제공>

이순희 경기도의원, “심리적 불안 해소할 다문화 상담체계 강화해야”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국제 다문화인권포럼’가 오늘(5일) 이비스 수원호텔에서 열렸습니다.

‘세계인권의 날(12월 10일)’을 맞아 경기도 외국인인권지원센터가 주관한 이번 포럼은 ‘이주아동의 인권과 지역사회의 역할’을 주제로 도의원, 민간단체, 공무원 등 관계자 150여 명이 참석했습니다.

배수문(더불어민주당·과천) 의원은 축사에서 “현재 다문화가정의 인구는 대한민국 전체의 약 4% 수준이며 갈수록 늘어나는 추세로, 더 늦기전에 지금이라도 다문화 구성원을 위한 인권 보장의 방향이 정립돼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토론자로 나선 이순희(자유한국당·비례) 의원은 “최근 언론에 보도된 이주배경 청소년에 대한 상담건수 중 ‘대인관계’가 가장 높게 나타났다”며 “이들의 심리‧정서적 불안을 해소하고 한국의 문화적 특성을 공유할 수 있도록 상담체계를 강화해야 한다”고 제안했습니다.

 

 

 

 

 

hsm@ifm.kr

Check Also

미세먼지

경기 고양, 의정부 등 북부권 8개 시군 초미세먼지 주의보 발령

[경인방송=한준석 기자] 경기도는 오늘(15일) 정오를 기해 김포, 고양, 의정부, 파주, 연천, 양주, 동두천, 포천 등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