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올해 첫 수도권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발령
미세먼지
<자료사진= 경인방송 DB>

올해 첫 수도권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발령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와 서울시, 인천시, 환경부는 오늘(14일) 오후 5시 15분을 기해 ‘공공부문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를 발령했습니다.

이들 지역의 ㎥당 미세먼지 농도는 서울 58㎍, 인천 56㎍, 경기 68㎍을 기록했습니다.

도는 오늘에 이어 내일도 24시간 평균 미세먼지가 나쁨수준인 50㎍으로 예보돼 공공부문 비상저감조치가 발령됐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에 따라 내일(15일) 아침 6시부터 밤 21시까지 수도권 3개 시도 행정.공공기관이 운영하는 사업장.공사장은 운영시간 단축.조정이 이뤄지며, 행정.공공기관 직원은 차량 운행 2부제를 실시해야 합니다.

경기도 관계자는 “어린이, 노약자, 호흡기질환자, 심혈관질환자 등은 외출을 자제하고, 외출시 식약처 인증 미세먼지 마스크 착용과 버스.지하철 등 대중교통을 이용해 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공공부문 비상저감조치는 ▲수도권 3개 지역 모두 미세먼지 평균농도가 50㎍ 이상 ▲수도권 4개 예보 권역 모두 50㎍이 예보된 경우 등 2가지 요건을 모두 충족될 때 발령됩니다.

kds@ifm.kr

Check Also

미세먼지

경기도-서울시, ‘미세먼지 대책’ 두고 연일 신경전…피해는 누구의 몫(?)

[경인방송=구민주 기자]   (앵커) 요즘 숨쉬기 힘드시죠. 바로 미세먼지 때문인데요, 이 미세먼지 대책과 관련해 경기도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