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사회 / 유정복 ‘호위무사’로 나선 한국당 시의원들 … “박남춘의원 시기 말고 자중해라”

유정복 ‘호위무사’로 나선 한국당 시의원들 … “박남춘의원 시기 말고 자중해라”

[경인방송=한만송 기자] 자유한국당 소속의 인천시의회 의원들이 같은 소속의 유정복 인천시장의 호위무사를 자처하고 나섰습니다.

제갈원영 인천시의회 의장을 비롯한 한국당 소속 시의원 19명은 기자회견을 열고, 최근 박남춘(인천남동갑) 의원이 발언한 인천시 재정건전화와 관련해 “시기 말고 자중하라”고 주장했습니다.

박 의원은 지난 19일 자신의 의정보고회에서 인천시의 재정건전화와 관련해 ‘칭찬 일변도의 부채 탕감 자랑은 문제가 있다’고 발언을 했습니다.

한국당 소속 시의원들은 “박 의원은 인천이 잘 되는 것이 그렇게 배가 아픈가?”라며, “공직자와 시의회의 노력과 성과를 폄하하는 발언을 용납할 수 없다”고 비난했습니다.

이어, “다가오는 지방선거를 의식한 네거티브 공세로 전형적 구태정치”라며, “더 이상 시기하지 말고 자중하라”고 주장했습니다.

mansong2@ifm.kr

Check Also

‘극단적 선택’ 경찰관 상관.동료 기소의견 검찰송치

[경인방송=조유송 기자]   경기도 수원의 한 경찰관이 상관에게 폭행을 당했다는 유서를 남기고 극단적 선택을 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