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국제 / 인하대, 외국인 재학생 대상으로 한국어 말하기 대회 열어

인하대, 외국인 재학생 대상으로 한국어 말하기 대회 열어

[경인방송=한만송 기자] 인하대학교는 평생교육원 ‘한국어 강좌’를 수강하는 외국인 학생들을 대상으로 한국어 말하기 대회를 열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대회 주제는 ‘만남’으로 몽골에서 온 난딩에르덴(Erdenebayar Nandin Erdene) 학생이 최우수상을 받았습니다.

미국에서 온 윌리엄(Moore William Sherwood) 학생 등 3명이 우수상을 수상했고, 모로코 출신 수헬라(Bendali Souhaila) 학생 등 2명은 장려상을 받았습니다.

이날 몽골과 태국 전통 춤 공연과 K-pop 춤과 노래 등 문화 공연도 펼쳐졌습니다.

mansong2@ifm.kr

Check Also

2018년 5월 21일 모바일뉴스

[경인방송=이원구 기자] ‘경인방송! 인천을 듣습니다’ iFM(90.7 MHz) 모바일뉴스 [선택 6·13] ■ 시장 후보들 ‘한다면 한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