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평택 브레인시티, 이달 19일부터 감정평가…평택도시공사 4월부터 보상협의 진행
브레인시티.<사진제공=평택시>

평택 브레인시티, 이달 19일부터 감정평가…평택도시공사 4월부터 보상협의 진행

[경인방송=김장중 기자] 경기도 평택시의 브레인시티 조성사업 482만㎡에 대한 보상을 위해 이달 19일부터 감정평가가 시작됩니다.

평택도시공사는 브레인시티프로젝트금융투자(주)와 공동으로 오는 4월부터 본격적인 보상 협의를 시작하게 된다고 오늘(9일) 밝혔습니다.

‘공익사업을 위한 토지 등의 취득 및 보상에 관한 법률’에 따라 1·2 단계로 나눠 감정평가를 실시합니다.

공사 이연흥 사장은 “보상협의가 임박함에 따라, 공사의 모든 역량을 집중해 차질 없이 사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공사는 앞서 경매 등 경제적인 사정 등으로 선(先) 보상을 희망한 소유자들에게 120억원 규모의 보상을 실시하기도 했습니다.

브레인시티 일반산업단지는 대학과 연구시설을 유치하고 주변 산업단지와 연계한 첨단산업 클러스터 구축으로 신규 고용 창출은 물론 세계적인 우수 인재를 확보할 수 있는 지식기반의 산업단지로 조성하게 됩니다.

kjj@ifm.kr

Check Also

예술축제 파주 헤이리 ‘판 아트 페스티벌’ 10월 6일 개막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경기도 파주시는 다음달 6~7일과 9일, 13~14일 ‘2018 파주 헤이리 판 아트 페스티벌’을 열기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