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평택 브레인시티, 이달 19일부터 감정평가…평택도시공사 4월부터 보상협의 진행
브레인시티.<사진제공=평택시>

평택 브레인시티, 이달 19일부터 감정평가…평택도시공사 4월부터 보상협의 진행

[경인방송=김장중 기자] 경기도 평택시의 브레인시티 조성사업 482만㎡에 대한 보상을 위해 이달 19일부터 감정평가가 시작됩니다.

평택도시공사는 브레인시티프로젝트금융투자(주)와 공동으로 오는 4월부터 본격적인 보상 협의를 시작하게 된다고 오늘(9일) 밝혔습니다.

‘공익사업을 위한 토지 등의 취득 및 보상에 관한 법률’에 따라 1·2 단계로 나눠 감정평가를 실시합니다.

공사 이연흥 사장은 “보상협의가 임박함에 따라, 공사의 모든 역량을 집중해 차질 없이 사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공사는 앞서 경매 등 경제적인 사정 등으로 선(先) 보상을 희망한 소유자들에게 120억원 규모의 보상을 실시하기도 했습니다.

브레인시티 일반산업단지는 대학과 연구시설을 유치하고 주변 산업단지와 연계한 첨단산업 클러스터 구축으로 신규 고용 창출은 물론 세계적인 우수 인재를 확보할 수 있는 지식기반의 산업단지로 조성하게 됩니다.

kjj@ifm.kr

Check Also

경기북부 고속도로 음주운전 단속 19명 적발…다음주엔 자유로 단속

[경인방송=한준석 기자] 경기북부지방경찰청이 연말연시를 맞아 밤사이 주요 고속도로에서 음주운전 단속을 벌여 19명을 적발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