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전해철 ‘혜경궁 김씨’ 계정 고발… 이재명 “내 아내 것 아니다 사실관계 조속히 밝혀지길”
경기도지사에 도전하는 이재명 전 성남시장, 전해철 의원.<사진=경인방송 DB>

전해철 ‘혜경궁 김씨’ 계정 고발… 이재명 “내 아내 것 아니다 사실관계 조속히 밝혀지길”

[경인방송=한준석 기자]

경기도지사 예비후보인 전해철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혜경궁 김 씨’ 논란을 일으킨 SNS 이용자를 선관위에 고발했습니다.

혜경궁 김씨 논란은 문재인 대통령은 물론 전해철 후보까지 비난하는 내용이 담긴 한 사용자의 트위터 계정이 이재명 전 성남시장의 부인인 김혜경씨의 영문 이니셜과 일치해 일어난 논란입니다.

전 의원은 “계정이 누구인지, 왜 패륜적인 글을 썼는지 밝히는 것이 우선”이라며 선관위에 고발한 이유를 설명했습니다.

이 전 시장 측은 “이미 아내가 SNS 계정이 없는 등 사실관계를 명확히 밝힌 바 있다”며 “전 의원이 고발을 한 만큼 사실관계가 조속히 밝혀지길 바란다”고 답했습니다.

hjs@ifm.kr

Check Also

수원시의회 제337회 임시회… 15일간 의정활동 시작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경기도 수원시의회는 오늘(16일) 제337회 임시회를 열고 15일간의 의정활동에 들어갔습니다. 이번 임시회에서는 의원발의 3건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