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이재명 “역사를 바로 세우는 데 시효는 없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예비후보. <자료사진= 경인방송 DB>

이재명 “역사를 바로 세우는 데 시효는 없다”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예비후보는 5.18 광주민주화운동과 관련해 “역사를 바로 세우고 나라를 바로 세우는 일에 시효란 있을 수 없다”고 밝혔습니다.

이 후보는 오늘(18일) 자신의 SNS에 올린 글에서 “계엄군에 짓밟힌 피해자들의 고통은 여전히 진행중이고, 아직까지도 5.18민주화운동을 ‘광주사태’로 폄훼하며 광주시민들의 희생을 왜곡하는 세력들이 존재한다”며 이 같이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공권력의 민간인 학살에 대한 공소시효를 배제하고 지금이라도 가해자들에게 합당한 책임을 물어야 한다”며 “완전한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을 이뤄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 후보는 이어 “다시는 불의한 권력이 민주주의를 짓밟는 일이 없도록, 다시는 권력의 폭압에 피 흘리는 일이 없도록 해야 한다”며 “나라다운 나라, 진정한 민주공화국 완성을 위해 주어진 역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수도권 진보교육감 후보들 통일관련 공동공약.정책협약 잇따라

[경인방송=구민주 기자]   (앵커) 최근 남북화해 분위기에 발맞춰 교육감 선거에 나선 진보성향 후보들이 잇따라 통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