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박남춘-유정복’ 서로 “불통” 공격
더불어민주당 박남춘 인천시장 후보(왼), 자유한국당 유정복 인천시장 후보(오)<사진 연합뉴스>

‘박남춘-유정복’ 서로 “불통” 공격

[경인방송=김희원 기자] 박남춘 더불어민주당 인천시장 후보측과 유정복 자유한국당 인천시장 후보측은 오늘(1일) 서로 ‘불통’이라고 공격하며 신경전을 벌였습니다.

유 후보 선거대책위원회는 박 후보가 민주당 인천시당위원장 시절 당정협의회 개최 제안을 거절하고 ‘수도권 매립지 공사 이관 관련 토론회’에 참석하지 않은 사례 등을 들며 “먹통과 호통의 대명사로 유명하다”고 공격을 가했습니다.

그러자 박 후보 선대위는 인천시가 민주당이 요구하는 당정협의는 거절하고 자신들이 필요할때만 요청했다는 점과 유 후보가 최근 ‘인천사회복지총연대’가 개최한 토론회에 불참한 사실 등을 강조하며 “불통의 아이콘”이라고 반격했습니다.

bkh1121@ifm.kr

Check Also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 행감 중단 사태…도의회 여성가족교육협력위 “행감 일주일 전 인사 의회 경시”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경기도의회 여성가족교육협력위원회가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에 대한 행정사무감사를 중단했습니다. 행정감사 일주일 앞두고 원장 인사를 낸 것에 대한 항의인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