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남경필 캠프, 선거공보 우편물에 ‘또’…선관위 해명하라
<사진=남경필 캠프 제공>

남경필 캠프, 선거공보 우편물에 ‘또’…선관위 해명하라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자유한국당 소속 남경필 경기도지사 후보 캠프 김우식 대변인은 오늘(4일) 성명을 내고 “경기도 선관위의 이해 못할 행태가 계속되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김 대변인은 “이번에는 책자형 선거공보 우편물에 남경필 후보의 공보물이 누락되고 이재명 후보의 공보물이 두 장 들어갔다는 제보가 왔다”면서 “선관위는 더 이상 실수와 유감을 운운하면서 책임을 회피하지 마라”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 “세 번, 네 번 반복되는 실수는 실수가 아니고 특정 후보를 어떻게든 도와보려는 명백한 고의로밖에 볼 수 없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어 “선관위는 즉각 경위를 조사해 도민 앞에서 진상을 밝히고 사과하라”고 소리높였습니다.

앞서 경기도 부천에서 남 후보 벽보가 빠진 자리에 이재명 후보 벽보가 연달아 붙어져 있었고 선관위는 실수라고 해명한 바 있습니다.

sualuv@ifm.kr

Check Also

수원시, 수원형 지속가능발전 정책 추진 논의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경기도 수원시는 ‘지속가능발전 역량 강화 정책 살롱’을 열고 실무부서의 지속가능발전 목표 추진 방안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