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도 올해 첫 SFTS 사망자 발생…”야외 활동 진드기 물림 주의를”
살인 진드기 그래픽<사진=연합뉴스>

경기도 올해 첫 SFTS 사망자 발생…”야외 활동 진드기 물림 주의를”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는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 즉 SFTS 사망환자가 도 내에서 발생했다며 야외활동 시 진드기 매개 감염병에 대한 철저한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도 보건당국에 따르면, SFTS 의심 증상이 나타나 집중치료를 받아오다 숨진 85살 여성 A씨의 사망원인을 분석한 결과, SFTS로 인한 사망인 것으로 최종 확인했습니다.

올 들어  SFTS로 인한 도내 첫 사망자입니다.

양평군에 거주하던 A씨는 지난 5월 중순 어지럼증 등의 이상증세를 느껴 입원치료를 받아왔습니다.

SFTS는 ‘살인진드기’라 불리는 ‘작은소피 참 진드기’에 물려 감염되는 질병으로, 도 내에서는 2016년 첫 사망자가 발생한 이후 지난 해에는 56명이 발생해 16명이 사망하는 등 급증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도 관계자는 “SFTS는 예방이 최선의 방법”이라며 “야외활동 때는 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개인 예방수칙을 반드시 지켜달라”고 당부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광명시, 전통시장 ‘무료 와이파이’ 구축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경기도 광명시는 전통시장 두 곳에 무료 공공 와이파이 시스템을 구축하기로 했습니다. 시는 광명전통시장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