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수원시, ‘빅데이터’로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 한다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 모습 <사진=수원시 제공>

수원시, ‘빅데이터’로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 한다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경기도 수원시가 빅데이터를 바탕으로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의 연령별 프로그램 선호도와 유동 인구 등을 분석해 능행차 재현 행사 활성화 방안을 찾기로 했습니다.

수원시는 ‘2018 수원시 맞춤형 빅데이터 분석 사업’ 분석 과제로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 행사 분석’ 등 3개 사업을 선정했습니다.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 분석은 신용카드 결제정보, 통신사 중계기 신호 정보, 기사나 SNS 게시글, 댓글 등 온라인 게시물에서 수집한 데이터를 활용합니다.

연령별로 행사 프로그램 선호도를 파악하고 지역 상권 매출 현황 등을 분석한 결과를 바탕으로 새로운 프로그램을 개발할 계획입니다.

시는 이를 내년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 기획단계부터 적극적으로 반영한다는 방침입니다.

올해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은 10월 6~7일 서울 창덕궁에서 화성시 융릉에 이르는 59.2㎞ 구간에서 완벽하게 이뤄집니다.

sualuv@ifm.kr

Check Also

[기획-①]장애인 소외.차별 철폐 현실은(?)..재난 분야는 여전히 ‘예외”

[경인방송=강신일 기자]   (앵커) 내일(20일)은 장애인의 날이 제정된 지 39년이 되는 날입니다. 매년 이 맘때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