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도 5급 공무원 승진자 여성 비율 35.4%…역대 최고 기록
경기도청사 전경. <사진= 경인방송 DB>

경기도 5급 공무원 승진자 여성 비율 35.4%…역대 최고 기록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는 그제(31일) 발표한 5급 승진 예정자 가운데 여성 비율이 35.4%로 역대 최고를 기록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민선 6기 4년 평균 여성 5급 승진비율 21.7%를 훌쩍 뛰어 넘는 수치입니다.

이번 5급 승진자 48명 가운데 여성 승진자는 17명인데 특히 행정직군의 경우 승진예정자 15명 가운데 절반을 넘는 8명이 여성이어서 관리직 여성공무원 비율 상승의 발판을 마련했다는 평가입니다.

도 관계자는 “5급 승진자 가운데 여성 비율이 높다는 것은 향후 4급 이상 고위직 공무원도 여성 비율이 높아진다는 것을 의미하는 것”이라며 “이번 인사로 여성 간부 공무원 확대를 위한 첫 걸음을 내딛게 됐다”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이재명 지사는 2022년까지 관리직 여성공무원 비율을 20%까지 높이겠다고 공약했습니다

이 같은 기조는 최근 실.국장급 인사에도 반영돼 차정숙 자치행정국장과 김미성 여성비전센터소장을 각각 3급과 4급 공무원으로 승진 발탁해 고위직 여성공무원 확대를 예고했습니다.

도는 현재 전체 공무원 3천795명 가운데 여성은 1천267명으로 33.4%를 차지하고 있지만 5급 이상 간부공무원 성비는 전체 966명 중 여성은 146명으로 15.1%에 그치고 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수도권 교육감들 “내년 정기감사 사립유치원 포함시킬 것”

[경인방송=구민주 기자]   (앵커) 오늘(15일) 인천교육청과 경기도교육청에 대한 국회 교육위원회의 국정감사가 국회에서 진행됐습니다. 위원들은 사립유치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