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인천 계양지역자활센터 사업단 ‘꿈이든 카페 2호점’ 오픈식
계양자활센터 사업단이 ‘꿈이든 카페 2호점’ 오픈식을 가졌다<계양구청 제공>

인천 계양지역자활센터 사업단 ‘꿈이든 카페 2호점’ 오픈식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 계양지역자활센터는 오늘(2일) 인천서부여성회관 지하 1층에서 ‘꿈이든 카페 2호점’ 오픈식을 가졌습니다.

꿈이든 카페 2호점은 자활사업 참여주민의 자립 기반을 위해 인천광역자활센터에서 후원하고 계양지역자활센터에서 운영관리에 들어갑니다.

자활센터는 인천서부여성회관 이용객을 위한 카페운영과 직접 만든 더치커피, 수제누룽지, 공방 등을 판매해 저소득층 주민의 일자리를 제공하고 수익 증대로 성공적인 자활사업을 도모하게 됩니다.

자활센터는 조건부수급자와 저소득주민을 대상으로 직업훈련, 자산형성 정보제공, 취․창업지원 등 자활지원서비스를 제공하고 자활기업을 설립해 생활안정과 자립으로 탈빈곤을 유도하는 역할을 수행하고 있습니다.

염지원 계양자활센터장은 “근로능력 있는 저소득 취약계층이 자활할 수 있도록 기능습득 지원, 근로기회 제공하고 자활사업 활성화로 ‘자활’의 목표가 더 속도 낼 수 있도록 자활지원체계를 강화하겠다”고 말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2018년 12월17일

[경인방송=문희봉 기자] ‘경인방송! 인천을 듣습니다’ iFM(90.7 MHz) 모바일뉴스 [인천소식] ■〈기획-카카오 카풀서비스 논란〉1.‘불법 논란’ 카풀서비스의 빛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