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도의회 민주당 대표단, 폭염 관련 안성 가축 피해농가 현장 방문…대응책 논의
경기도의회 염종현 더불어민주당 대표의원(왼쪽)이 3일 안성시 폭염 피해 농가를 방문하고 있다.<사진=경기도의회 제공>

경기도의회 민주당 대표단, 폭염 관련 안성 가축 피해농가 현장 방문…대응책 논의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대표단은 오늘(3일) 안성시 가축 푹염 피해농가를 방문해 최근 폭염과 관련한 농민들의 애로사항과 향후 대응책을 논의했습니다.

방문에는 염종현 대표의원을 비롯해 남종섭 총괄 수석부대표(용인4), 정윤경 수석대변인(군포1), 우석제 안성시장, 백승기·양운석 도의원, 안성시의원들이 함께 했습니다.

이 자리에서 육계 5만3천마리를 키우고 있는 한경택씨는 “환기와 냉방시설에 대한 지원이 필요하다. 재해보장 보험 가입도 필요하지만 도에서 지원되는 재원은 신청자가 많아 상반기면 고갈돼 확대 지원이 필요하다”고 호소했습니다.

이와 관련, 염종현 대표의원은 “집행부에 강력하게 요구해서 시급한 가축 폭염피해 구제 뿐 아니라 장기적인 대책을 마련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답했습니다.

hsm@ifm.kr

Check Also

경기도 일본군 성노예 피해자 생활안정지원금↑…전국최고 수준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는 일본군 성노예 할머니들의 생활 안정을 돕기 위해 내년부터 1인당 월 200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