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동구 송림·현대시장 공유 토지 분할 사업 추진
동구가 송림·현대시장 공유 토지 분할 사업을 위한 주민설명회를 열고 있다<동구청 제공>

동구 송림·현대시장 공유 토지 분할 사업 추진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 동구는 송림골 도시재생 뉴딜 사업 지역인 송림·현대시장 공유 토지를 분할하는 사업을 추진한다고 오늘(7일) 밝혔습니다.

송림시장은 송림동 67번지 일원 2필지의 공유자가 98명이고, 현대시장은 송림동 50번지 일원 5필지의 공유자가 34명에 달해 소유자가 토지에 대한 재산권을 행사하는데 어려움이 많았습니다.

이에 구는 ‘공유토지 분할에 관한 특례법’에 따라 공동명의의 토지를 현재의 점유상태 기준으로 단독필지로 분할하는 사업을 내년 9월까지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앞서 구는 지난 5월 도시재생뉴딜사업 주민 설명회를 통해 토지분할 사업을 홍보했으며, 향후 토지소유자의 분할신청서를 접수 받아 위원회 심의, 분할개시 확정, 토지 분할 측량과 지번별 조서 작성 후 지적공부를 정리해 분할 등기를 촉탁하게 됩니다.

구 관계자는 “공유토지 분할로 소유자의 부동산 매매와 재산권 행사가 쉬워지고, 금융권 대출과 부동산 가치상승도 높아져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원활한 추진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2017 국토교통부 주관 도시재생 뉴딜 공모사업으로 선정된 송림골 도시재생사업은 송림시장을 거점으로 한 복합커뮤니티센터, 송림상생빌리지 등 국비 100억 원, 지방비 100억 원이 투입되는 대단위 도시재생프로젝트가 진행될 예정입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인천항만공사, 친환경 항만 조성을 위해 국제기구와 손 잡는다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항만공사가 인천항을 친환경 항만으로 조성하기 위해 국제기구와 손잡고 친환경 공동 프로그램을 추진키로 했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