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도 공공건설원가 공개 시행…경기도시공사 최근 3년 58건 공개
이재명 경기도지사. <사진= 경인방송 DB>

경기도 공공건설원가 공개 시행…경기도시공사 최근 3년 58건 공개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이 달부터 계약금액 10억 원 이상 공공건설공사에 대해 원가 공개 방침을 밝힌 가운데, 경기도시공사가 첫 건설공사 원가를 공개했습니다.

도에 따르면, 경기도시공사는 홈페이지(www.gico.or.kr)에 건설공사원가 정보공개방을 마련하고, 2015년 이후부터 현재까지 자체 발주한 계약금액 10억 원 이상 건설공사 원가를 공개했습니다.

공개대상 공사건 수는 일반공사 49건, 공공주택사업 9건 등 모두 58건이며, 계약금액은 일반주택 8천111억7천400여만 원, 공공주택사업 1천634억 원 등 총 9천745억7400여만 원입니다.

공개내역은 계약금액을 비롯해 설계내역서, 도급과 변경내역서, 하도급내역서, 원하도급대비표 등 5개 항목입니다.

도시공사는 앞으로 입찰공고문에 공사원가를 공개할 수 있다는 내용을 명문화해 10억 원 이상 공사입찰건에 대해서는 계속해서 원가를 공개할 예정입니다.

도는 경기도시공사 건설원가공개를 시작으로 도 홈페이지에 도청 각 부서와 사업소, 직속기관에서 진행한 10억 원 이상 공공건설원가 공개를 이어갈 계획입니다.

민간공동건설공사의 건설원가 공개 여부는 임대주택의 경우 공개 대상에 포함됐고, 분양주택의 원가공개는 전문가 자문을 거쳐 이르면 이달 중순 쯤 결정 예정입니다.

앞서 이재명 도지사는 지난 7월 자신의 SNS에 ‘공사비 부풀리기 원가공개로 막겠다’는 글을 게재하고 “누군가의 부당한 이익은 누군가의 부당한 손실”이라며 건설원가 공개 방침을 공식화 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2018년 11월 20일 경기모바일

[경인방송=보도국 기자] ‘경인방송! 경기를 듣습니다’ iFM(90.7MHz) 모바일뉴스 [경기 뉴스] ■”수사 중인 사립유치원 명단 공개해야”…시민감사관 “공표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