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서구, 2018 정서진피크닉클래식 개막공연 성료
서구, 2018 정서진피크닉클래식 개막공연에서 이재현 서구청장이 신영옥 소프라노와 공연을 하고 있다<서구청 제공>

서구, 2018 정서진피크닉클래식 개막공연 성료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시 서구는 지난 8일과 9일 청라호수공원 야외음악당에서 2018 정서진피크닉클래식 개막 공연과 선데이클래식 공연이 성황리에 진행됐다고 오늘(10일) 밝혔습니다.

개막공연은 서구립소년소녀합창단의 화려한 행사로 막을 열었습니다.

이어 불가리아 출신의 지휘자 줄리안 코바체프의 지휘아래 세계적인 소프라노 신영옥과 특별히 결성된 페스티벌 오케스트라의 공연이 이어졌습니다.

소프라노 신영옥은 ‘토스티의 라 세레나타’를 시작으로 ‘헨델 울게 하소서’, ‘고향의 봄’ 등 총 7곡을 불러 깊어가는 가을밤에 잊지 못할 추억과 감동을 주민에게 선사했습니다.

소프라노 신영옥과 이재현 서구청장이 함께한 ‘You raise me up!’은 주민들에게 신선한 공연으로 느껴져 박수를 받았습니다.

9일 선데이클래식 공연에서는 서구학생들로 구성된 학생연합오케스라와 리움쳄버오케스트라, JTBC 팬텀싱어 출신 성악가들이 웅장하고 세련된 음악으로 시원한 가을바람이 부는 호수공원에 깜짝 선물 같은 추억을 선사했습니다.

11일과 12일에는 엘림아트센터 엘림홀에서 마스터클래스와 음악토크가 결합된 ‘조재혁의 피아노 토크’와 첼리스트 양성원과 프랑스 실력파 자이드 콰르텟이 함께하는 ‘프렌치클래식’이 개최됩니다.

폐막공연으로는 ‘정서진 갈라콘서트’가 오는 15일 서구문화회관에서 개최될 예정입니다.

폐막공연은 엔티켓을 통해 무료로 예매할 수 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같은 일하고도 내 월급은 왜 적어?…복지 양극화 부추기는 ‘민선 7기 인천 복지 정책’

[경인방송=안재균 기자] (앵커) 같은 일을 하고도 자신보다 더 많은 급여를 받을 땐 어떤 기분이 들까요? 인천 사회복지종사자들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