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DMZ국제다큐영화제 개막…8일간의 대장정 시작
제 10회 DMZ국제다큐포스터.

DMZ국제다큐영화제 개막…8일간의 대장정 시작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올해로 10회째를 맞이하는 DMZ국제다큐영화제가 오늘(13일) 오후 파주 롯데프리미엄아울렛 야외주차장 특설무대에서 개막식을 열고, 8일간의 대장정을 시작합니다.

영화제 기간 고양시와 파주시 일대에서 39개 국에서 출품된 142편의 다큐멘터리 영화가 경쟁과 비경쟁부문으로 나눠 상영합니다.

지난해 상영된 42개국 112편보다 30편이 늘어난 규모입니다.

개막작으로 선정된 지혜원 감독의 ‘안녕, 미누’는 야외무대에서 관객을 만납니다.

올해는 10주년 특별 프로그램으로 세계적인 다큐 거장 감독인 페르난도 E. 솔라나스와 아비 모그라비의 영화 세계를 들여다보고 관객과 대화를 나누는 ‘마스터 클래스’ 등이 마련됩니다.

메가박스 백석, 고양 벨라시타, 파주 롯데아울렛 롯데시네마 등 주상영관에서는 다양한 특별기획과 부대행사가 이어집니다.

3차 남북정상회담을 하루 앞둔 18일에는 전국의 청년기획자 100여 명이 민통선 내 캠프그리브스 체육관에 모여 종전에 대한 토론을 하는 ‘DMZ 문화로 종전캠프’가 열립니다.

19일에는 영화제 10주년을 맞아 지난 10년을 돌아보고 영화제의 변화와 도약을 모색하기 위한 공개토론장인 ‘DMZ국제다큐영화제 현안과 비전’ 포럼도 준비돼 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수원시, ‘휴먼살피미’로 복지안정망 촘촘하게

[경인방송=조유송 기자] 경기도 수원시는 가정을 방문하는 직업에 종사하는 이들이 복지대상자를 발굴하고 복지서비스까지 연계하는 ‘휴먼살피미’ 제도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