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소주병이 ‘와르르’…성남 여수터널 출근길 한때 정체
<사진=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소주병이 ‘와르르’…성남 여수터널 출근길 한때 정체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오늘(13일) 오전 9시쯤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3번 국도 성남방면 여수터널 안에서 소주병을 가득 실은 9t 화물차가 앞서가던 8.5t 덤프트럭을 뒤에서 들이받았습니다.

이 사고로 화물차 운전자 52살 A씨와 덤프트럭 운전자 46살 B씨가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또 사고 충격으로 화물차 적재함에 실린 소주병이 도로 위에 쏟아져 출근길 도로가 2시간가량 극심한 정체를 빚었습니다.

경찰은 A씨가 정체 구간에서 제때 속도를 줄이지 못해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sualuv@ifm.kr

Check Also

수원시, ‘휴먼살피미’로 복지안정망 촘촘하게

[경인방송=조유송 기자] 경기도 수원시는 가정을 방문하는 직업에 종사하는 이들이 복지대상자를 발굴하고 복지서비스까지 연계하는 ‘휴먼살피미’ 제도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