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길 가던 내국인 폭행한 20대 주한미군 입건
수원남부경찰서 전경 <사진=경인방송 DB>

길 가던 내국인 폭행한 20대 주한미군 입건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경기도 수원의 한 유흥가에서 미군이 지나가던 내국인을 폭행해 경찰에서 조사를 받고 있습니다.

경기도 수원남부경찰서는 오늘(18일) 상해 혐의로 수원비행장에서 근무 중인 24살 A 이병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A 이병은 오늘 오전 5시 50분쯤 수원시 팔달구 인계동 거리에서 내국인 25살 B씨의 뺨을 한차례 때린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B씨는 경찰에 “A씨가 갑자기 다가오더니 내 배를 만졌고, 왜 그러냐고 따졌더니 ‘파이트’, ‘파이트'(싸우자)라면서 뺨을 때렸다”고 진술했습니다.

경찰은 A 이병을 조사한 뒤 신병을 미 헌병대에 넘길 예정입니다.

sualuv@ifm.kr

Check Also

경찰 경무관 승진 ‘본청·서울청’ 쏠림..인천경찰은 또 제외

[경인방송=강신일 기자] 경찰의 별으로 불리는 경무관 승진에서 인천이 또 다시 제외됐습니다. 경찰청은 오늘(13일) 총경급 15명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