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인천항-연운항 벌크물동량 증대 위한 항만물류발전 업무협약 체결
인천항만공사가 20일 강소연운항항구유한공사와 인천항-연운항간 업무협약을 체결한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인천항만공사 제공>

인천항-연운항 벌크물동량 증대 위한 항만물류발전 업무협약 체결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항만공사는 오늘(20일) 강소연운항항구유한공사와 인천항-연운항간 벌크 물동량 확대와 항만물류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습니다.

업무협약은 인천항 물류서비스 개선을 통해 경쟁력을 높여 우위를 차지하려는 전략을 추진하고자 이뤄졌습니다.

양 기관은 인천내항 통합운영사 출범이후 인천내항 화물과 타항 이전 가능성이 있는 벌크화물의 운송 및 하역을 인천 내항으로 유치해 통합 처리키로 했습니다.

또 인천항의 물류환경과 향후 개발계획 등을 공유하고 화주들의 애로사항인 신속한 벌크화물 처리와 애로사항 해결에도 적극 협조해 항만 물류발전에도 노력키로 했습니다.

이밖에 업무협약을 체결하면서 논의된 마케팅 방안의 실현 가능성을 면밀히 분석하고, 국가 간 무역전쟁에 따른 물동량 감소 위기 극복하기 위해 상반기 벌크화물 물동량의 화종별 등락요인에 대한 분석과 시황 공유를 통해 공동 마케팅 방안을 도출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인천항만공사 남봉현 사장은 “인천항과 연운항간 벌크화물 활성화를 위한 공감대를 끌어낸 것이 최대 성과”라면서 “이번 합의를 통해 벌크화물의 안정적 서비스를 위한 프로세스를 확립함으로써 기존 이용고객의 만족도를 크게 높이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인천지방해양수산청, 가을철 해양사고 예방을 위한 캠페인 전개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지방해양수산청은 오늘(19일) 인천연안여객터미널 이용하는 관광객을 대상으로 가을철 해양안전캠페인을 전개했습니다. 인천해수청은 여객선 기초안전수칙을 담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