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도문화의전당 재개관 기념 클래식 시리즈… ‘임동혁 피아노 리사이틀’ 10월 7일
<사진=경기도문화의전당 제공>

경기도문화의전당 재개관 기념 클래식 시리즈… ‘임동혁 피아노 리사이틀’ 10월 7일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최근 시설 공사를 마친 경기도문화의전당은 다음달 7일 오후 5시에 <임동혁 피아노 리사이틀>을 연다고 밝혔습니다.

문화의전당 대극장에서 진행되는 이번 공연은 ‘김지연 바이올린 리사이틀 with 조재혁’부터 ‘양성원&엔리코 파체 듀오 리사이틀’까지 이어지는 재개관 기념 클래식 시리즈입니다.

대한민국 대표 클래식 스타로 자리매김한 피아니스트 임동혁은 슈베르트 서거 190주년을 맞이해 슈베르트 피아노 소나타로만 무대를 꾸밉니다.

슈베르트가 세상을 떠나기 직전에 남긴 최후의 피아노 소나타 세 곡 중 소나타 20번과 21번, 두 곡을 연주할 예정입니다.

한편 경기도문화의전당은 이번 시설 공사에서 객석 의자 전면교체 뿐만 아니라 음향시설도 새롭게 정비했습니다.

■ 공연개요

일시 : 2018. 10. 7(일) 17:00
장소 : 경기도문화의전당 대극장
가격 : R석 60,000원 | S석 50,000원 | A석 40,000원
입장 : 초등학생 이상 입장가
할인 : 조기예매 할인(8.31(금)까지 예매시) : 30%
학생할인(초등~대학생 본인) : 30%
경기도민 할인(1인 4매 한, 티켓 수령시 신분증 상 주소지 확인) : 30%
아트플러스 회원(골드 50% 6매, 일반 40% 4매, 온라인 40% 2매)
65세 이상 할인(본인, 신분증 지참) : 50%
장애인 및 국가유공자(동반 1인, 복지카드 지참) : 50%
예매 : 인터파크 1544-2344 | ticket.interpark.com
문의 : 031-230-3440 | ggac.or.kr
주최/주관 : 경기도문화의전당

■ 프로필

피아니스트 | 임동혁 Dong Hyek Lim, Pianist
피아니스트 임동혁은 7세의 나이에 피아노를 시작하여 10세 때 러시아로 이주, 그곳의 모스크바 국립 음악원에서 수학하였다. 임동혁이 처음 세상에 알려진 것은 1996년 국제 청소년 쇼팽 콩쿠르 2위에 입상하면서부터였다. 형인 임동민은 1위에, 임동혁은 2위에 나란히 입상하면서 두 형제는 세간의 주목을 받기 시작했다. 이후 임동혁은 모스크바 국립 음악원에 입학하여 가브릴로프, 부닌 등을 길러낸 명교수 레프 나우모프를 사사하였다.

2000년, 부조니 콩쿠르와 하마마쓰 콩쿠르에서 입상하고 이듬해 프랑스 롱-티보 콩쿠르에서 1위 수상과 더불어 솔로 리사이틀 상, 오케스트라 상, 프랑스 작곡가 해석 상, 파리음악원 학생 상, 마담 가비파스키에 상 등 5개 상을 휩쓸며 세계적인 주목을 받기 시작했다. 2003년에는 퀸 엘리자베스 콩쿠르에서 편파 판정에 불복, 수상을 거부하며 우리나라뿐 아니라 전세계 클래식계에 핫 이슈를 몰고 왔지만, 2005년 제 15회 국제 쇼팽 콩쿠르에서 3위를 수상하며 그에 대한 일부 우려의 목소리를 잠재웠다. 또한 2007년 6월, 제13회 차이콥스키 국제 콩쿠르 피아노 부분에서 1위 없는 공동 4위를 수상하며 세계 3대 콩쿠르를 석권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피아노의 여제’ 마르타 아르헤리치는 누구보다 임동혁을 적극적으로 후원하고 있다. 몇몇 음악 페스티벌에서 임동혁의 인상적인 연주를 지켜본 아르헤리치는 라 로크 당테롱 페스티벌, 베르비에 페스티벌 등에 임동혁을 초청하였으며, EMI클래식의 ‘젊은 피아니스트’ 시리즈에 그를 적극 추천하였다. EMI클래식은 아르헤리치의 의견을 받아들여 파격적인 조건으로 그의 데뷔 음반을 출시하였고, 임동혁은 이 음반으로 ‘황금 디아파종 상’을 수상하며 EMI의 선택이 옳았음을 증명해 보였다. 이후 ‘젊은 피아니스트’ 시리즈의 4명의 연주자 중 임동혁만이 유일하게 2집을 출시하였으며, 이 음반 역시 프랑스의 ‘쇼크 상’을 수상하며 평론가들의 찬사를 받았다. 2008년에는 바흐 골드베르크 변주곡으로 3집을 발표했고 이후 2015년 11월에는 워너 인터내셔널 클래식 레이블로 쇼팽 프렐류드 전곡 음반이 발매되어 그라모폰과 BBC매거진에서 큰 찬사를 받았다.

임동혁은 뉴욕 링컨 센터, 런던 위그모어 홀, 파리 살 플레옐, 베를린 콘체르트하우스, 도쿄 산토리 홀 등 전세계 주요 공연장에서 공연을 하였으며, 베르비에 페스티벌, 루르 페스티벌, 쇼팽 페스티벌, 몽펠리에 페스티벌, 루가노 페스티벌 등지에서 초청 공연을 펼쳤다. 한편, 샤를 뒤투아가 지휘 한 NHK 오케스트라, 정명훈이 이끄는 라디오 프랑스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유리 테미르카노프의 상트페테르부르크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쿠르트 마주어가 지휘 한 프랑스 국립 오케스트라, 이르지 벨로흘라벡 지휘의 BBC 심포니, 마이클 틸슨 토마스 지휘 샌프란시스코 심포니 등 세계 정상의 오케스트라도 협연해오고 있다. 임동혁은 현재 독일에 거주하며, 유럽, 북미, 아시아를 중심으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sualuv@ifm.kr

Check Also

삼성 이산화탄소 누출 “20년 된 밸브 문제”…김기남 대표 등 입건

[경인방송=구민주 기자]   (앵커) 지난 9월 발생한 삼성전자 기흥사업장 이산화탄소 누출사고와 관련해 경찰이 중간수사 결과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