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6.13 지방선거 당선 경기도 기초의원 평균재산 7억7천만원

6.13 지방선거 당선 경기도 기초의원 평균재산 7억7천만원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내 기초의회 의원의 평균 재산이 7억7천여만 원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경기도공직자윤리위원회는 올해 6.13 지방선거를 통해 선출된 31개 시.군의회 의원 293명의 재산등록사항을 경기도보를 통해 공개했습니다.

가장 많은 재산을 보유한 공직자는 남양주시의회 김지훈 의원으로 103억8천여만 원을 신고했습니다. 반면 재산총액이 가장 낮은 공직자는 성남시의회 남용삼 의원으로 마이너스 15억9천여만 원입니다.

공개내용은 올해 7월 1일 기준 시.군 의원이 경기도공직자윤리위원회에 신고한 재산내역으로 본인, 배우자, 부모, 자녀가 소유한 부동산.예금.주식 등입니다.

공직자윤리법에 따라 동일 직위에서 재선된 의원은 이번 최초 재산신고 대상에서 제외됐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반도체 클러스터 용인 유치 최종 확정…이재명 “국익차원의 대승적 판단”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경기도 용인시 원삼면 일원 450만㎡ 부지가 120조원이 투입되는 ‘SK하이닉스 반도체 특화 클러스터’ 대상지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