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서구, ‘상생 마을 5분 영화제작’ 교육 진행
서구청 전경

서구, ‘상생 마을 5분 영화제작’ 교육 진행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시 서구는 ‘상생 마을 5분 영화제작’ 교육을 진행한다고 오늘(28일) 밝혔습니다.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교육은 다음달 4일부터 11월 8일까지 주민들이 직접 마을의 이야기로 영화를 만들어보는 프로그램입니다.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운영하는 서구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는 ‘영화제작과정을 통해 주민들이 마을과 자신의 삶을 이해하고 표현하는 방법을 습득할 수 있으며, 주민 간 협업을 통해 소통하는 방식을 배울 수 있을 것’이라며 프로그램의 운영 취지를 밝혔습니다.

교육에는 다큐멘터리 영화감독이자 인천독립영화협회의 대표인 여백 감독이 강사로 참여하며, 주민들은 시나리오 만들기, 콘티 제작, 영화 촬영 등 영화 제작과정의 전반을 경험할 수 있습니다.

주민들이 직접 만든 ‘5분 마을 영화’는 오는 11월 진행되는 ‘야외 영화 상영’ 행사에서 함께 상영됩니다.

여백 감독은 부평구 청천동의 공부방을 중심으로 형성된 마을공동체의 이야기를 담은 다큐멘터리 <오순도순 공부방>으로 DMZ 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에 초청되는 등 20여년간 인천지역의 다양한 마을공동체에서 영화제작 교육을 진행해오고 있습니다.

서구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 관계자는 “문화 욕구가 큰 주민들의 갈증을 해소할 좋은 기회”라며, “전문 영화인과 함께 영화제작 과정을 경험해볼 수 있는 기회에 많은 주민의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서구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는 매월 1회 주민들을 대상으로 영화를 상영하는 ‘상생 마을 영화의 날’, 주민들이 직접 찍은 마을의 사진을 전시하는 ‘신현동 마을 사진전’을 진행하는 등 문화예술을 통한 마을공동체 형성을 유도하는 데 힘쓰고 있습니다.

‘상생 마을 5분 영화제작’ 프로그램 신청은 서구 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 카페(http://cafe.daum.net/incheon-seogu-ss)에서 신청서류를 내려받아 메일(nabijoah@hanmail.net)로 제출하거나, 서구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032-299-7007)로 문의하면 됩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인천시, 올해의 인천인에 김성수 우리마을 촌장 등 3명 선정

[경인방송=한웅희 기자] 인천시는 어제(13일) 중구 하버파크호텔에서 ‘2018 인천인 친선교류의 밤’ 행사를 열고 올해의 인천인 대상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