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한승희 국세청장 “기업인이 체감할 수 있는 실질적 도움 확대”

한승희 국세청장 “기업인이 체감할 수 있는 실질적 도움 확대”

[경인방송=변승희 기자] 한승희 국세청장은 “최근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자영업자와 중소상공인이 세금문제에 대한 걱정 없이 경영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세정지원을 속도감 있게 추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한 청장은 오늘(1일) 남대문 상의회관에서 개최된 대한.서울상의 회장단 간담회에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를 위해 “일자리 창출기업에 대한 세무조사 제외.유예 실시와 청년고용시 우대, 비정기 조사 축소로 세무부담을 최소화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또 “납세자에게 세금관련 빅데이터 활용을 통해 한층 도움이 되는 성실신고 자료를 제공하고, 납세자가 더욱 편리하게 세금을 신고.납부할 수 있도록 미리채움 서비스와 모바일 서비스 등 납세 편의성을 지속적으로 확대.개선해 나가겠다”고 설명했습니다.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은 “회원사들의 의견을 모아보니 성장동력 확충을 위한 R&D 세제지원 확대, 경영애로 수출기업들에 대한 지원 등을 건의드리는 내용이 있다”며 “연말까지 있을 법령 개정 과정에서 건의 내용에 관심을 갖고 조속히 반영해 주시면 기업들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고 밝혔습니다.

회장단은 R&D세액공제와 관련 “연구원들에게 지급하는 급여와 상여금은 공제 대상이지만 퇴직금은 공제대상이 아니다”며 “연구원 퇴직금에 대해 R&D세액공제를 허용한다면 기업의 연구개발 활동이 활성화되어 혁신성장에 유익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습니다.

회장단은 이외에도 △경영애로 수출기업에 대한 세정지원 확대 △세정지원단 통합·상시 운영 △일자리 창출 기업에 대한 세정상 우대 △정기 세무조사의 사전통지제도 개선 △연결법인에 대한 통합 정기 세무조사 실시 등을 국세청에 건의했습니다.

dokyeong@ifm.kr

Check Also

경기북부 고속도로 음주운전 단속 19명 적발…다음주엔 자유로 단속

[경인방송=한준석 기자] 경기북부지방경찰청이 연말연시를 맞아 밤사이 주요 고속도로에서 음주운전 단속을 벌여 19명을 적발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