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고양 저유소 17시간만에 완전 진화…오늘 중 합동 현장감식 진행
7일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대한송유관공사 저유소에서 휘발유 탱크 폭발로 추정되는 화재가 발생해 소방당국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사진=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고양 저유소 17시간만에 완전 진화…오늘 중 합동 현장감식 진행

[경인방송=한준석 기자] 경기도 고양시 저유소에서 발생한 휘발유 탱크 화재가 발생 17시간여 만에 진화됐습니다.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는 어제(7일) 발생한 고양시 대한송유관 공사 저유소 화재가 오늘 새벽 4시쯤 완전히 진화됐다고 밝혔습니다.

소방당국은 오늘 중 유관기관과 함께 화재원인과 피해 규모 등에 대한 합동 감식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현재까지 폭발의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으며, 초기 화재를 감지할 수 있는 자동센서가 폭발로 인해 제대로 작동하지 않아 화재 규모가 커진 것으로 소방당국은 추정하고 있습니다.

화재 규모는 컸지만, 직원들이 근무하는 사무실과 저유소 간 거리가 있어 인명피해는 없었습니다.

hjs@ifm.kr

Check Also

허울뿐인 ‘실버존’…노인복지회관 교통안전 사각지대

[경인방송=조유송 기자]   (앵커) 노인복지회관 인근 도로는 교통약자보호구역인 이른바 ‘실버존’으로 지정돼 차량 속도 시속 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