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도, 지진발생 가상 대규모 재난대비 훈련…11일 안양서
훈련에 대비한 사전 연습모습. <사진= 경기도소방재난본부>

경기도, 지진발생 가상 대규모 재난대비 훈련…11일 안양서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는 오는 11일 오후 안양시 소재 구 농림축산검역본부 철거예정부지에서 ‘2018 경기도 재난대비 훈련’을 실시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훈련은 지진발생 초기부터 복구까지 전 과정을 시나리오 없이 실시간 발생되는 재난상황에 따라 진행합니다.

현장에는 이재명 도지사와 경기도소방재난본부, 안양시, 삼천리 도시가스 등 35개 기관 506명의 인원과 헬기 2대, 차량 78대가 참여합니다.

도는 이번 훈련에서 지진조기경보기 등 초기 대피 시스템 가동, 민간중심 초기대응, 인명구조 중심 대응, 이재민 관리 등 수습 복구 활동 상황 등을 중점적으로 살펴볼 계획입니다.

도 소방재난본부 관계자는 “이번 훈련은 기존 참관식 훈련을 탈피한 현장 중심의 참여식 실제훈련으로, 지진으로 인한 복합재난 대응능력을 향상 시키는데 중점을 두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경기도 ‘일하기 좋은 기업’ 49곳 인증…37종 인센티브 지원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는 가족친화제도를 모범적으로 운영하고 있는 49개 기업과 공공기관을 ‘일하기 좋은 기업’으로 선정.인증했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