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광명시, 시정 운영 방향을 ‘시민에게 듣는다’… ‘광명시민 500인 원탁 토론회’ 열어
광명시민 500인 원탁토론회 <사진=광명시 제공>

광명시, 시정 운영 방향을 ‘시민에게 듣는다’… ‘광명시민 500인 원탁 토론회’ 열어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경기도 광명시는 오늘(10일) 시정 운영 방향과 우선 추진 사업에 대한 시민들의 의견을 직접 듣기 위해 ‘광명시민 500인 원탁 토론회’를 가졌습니다.

‘시민이 답이다’라는 슬로건으로 진행된 토론회는 지난달 7일부터 28일까지 홈페이지와 방문접수 등을 통해 신청한 광명시민 500여 명과 박승원 광명시장이 토론 참가자 자격으로 참여했습니다.

시민 500명은 50개의 원탁별로 연령과 거주지역, 성별, 직업 등을 고려해 10명씩 자리에 앉아 진행 조력자의 도움을 받아 다양한 의견을 나눴습니다.

토론회는 1, 2차로 나눠져 1차 토론에서는 시민들이 광명에 살면서 어렵거나 부족하다고 느낀점, 2차 토론에서는 광명시의 부족한 점에 대한 해결방안을 찾는 내용으로 이뤄졌습니다.

이어 진행된 ‘시민의 질문에 답하다’ 순서에서 박 시장은 ‘시민들이 광명시에 부족하다고 생각하는 부분’에 대한 전화조사 투표 결과를 가지고 분야별로 정책을 발표했습니다.

시는 토론회에서 나온 결과를 시정에 적극 반영해 추진한다는 방침입니다.

sualuv@ifm.kr

Check Also

경기도, 내년도 골목경제 활성화 824억 투자…”폐업 확 줄인다”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가 내년도 소상공인.자영업자 활성화를 위해 모두 824억 원을 투자합니다. 도는 내년도 골목경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