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서구,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민·관합동 특별실시
서구가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민·관합동 특별점검 실시하고 있다<서구청 제공>

서구,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민·관합동 특별실시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시 서구는 15일부터 26일까지 인천자율환경연합회와 합동으로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민·관합동 특별점검’을 실시한다고 오늘(11일)밝혔습니다.

이번 특별점검은 일일 2개 반 6명으로 민·관 합동 특별점검반을 편성해,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100여 개 사업장을 대상으로 점검을 실시할 계획입니다.

주요 점검내용은 ▲배출시설 및 방지시설 적정 운영 여부 ▲오염물질 무단배출 배관 설치 등 불법행위 여부 ▲방지시설의 설치면제자가 되는 자의 준수사항 준수 여부 ▲기타 환경 관련법 저촉 여부 등입니다.

구는 단속결과, 오염물질 무단배출 등 고의ㆍ상습적 환경법령 위반업소에 대해서는 관련 법령에 따라 형사고발 등 행정처분을 강력하게 대응할 방침이며, 위반업소는 구 홈페이지에 명단을 공개할 예정입니다.

서구 관계자는 “서구는 각종 환경 유해시설들이 집중되어 있는 만큼 불시에 발생할 수 있는 환경오염사고를 사전 예방하기 위해 깨끗하고 안전한 클린 서구 건설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검단신도시 학교 대란 피했다…교육부, 4개 학교 신설 허가

[경인방송=김경희 기자] 분양공고 문제로 한 차례 반려됐던 검단신도시 4개 학교 신설이 교육부 중앙투자심사위원회(중투심)의 문턱을 넘었습니다. 인천시교육청은 오늘(12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