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안양시, 저소득층 치과치료 업무협약 체결…12명에 틀니, 브릿지 등 보철치료 지원
안양시청 <사진=경인방송 D.B>

안양시, 저소득층 치과치료 업무협약 체결…12명에 틀니, 브릿지 등 보철치료 지원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경기도 안양시는 오늘(23일) 시청 회의실에서 동안양로타리클럽, 한림대학교성심병원, 안양샘병원과 저소득층 치과치료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습니다.

이 사업을 통해 경제적 부담으로 치료를 포기하는 저소득층 12명에게 틀니, 브릿지 등 보철치료를 지원합니다.

시 관계자는 “국제로타리 세계본부의 글로벌 보조금 4만달러(한화 약 4천400만원)을 동안양로타리클럽이 지원받아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고 설명했습니다.

한림대학교성심병원과 안양샘병원도 치료비 일부를 부담해 함께 의료사각지대를 해소하는데 힘을 모으기로 했습니다.

hsm@ifm.kr

Check Also

“과태료 대신 내줍니다”…솜방망이 처분에 ‘불법 게릴라 현수막’ 업체 활개

[경인방송=조유송 기자]   (앵커) 교차로나 가로수 등에 설치돼 운전자와 보행자의 시야를 가려 안전에 심각한 위협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