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안양시, 저소득층 치과치료 업무협약 체결…12명에 틀니, 브릿지 등 보철치료 지원
안양시청 <사진=경인방송 D.B>

안양시, 저소득층 치과치료 업무협약 체결…12명에 틀니, 브릿지 등 보철치료 지원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경기도 안양시는 오늘(23일) 시청 회의실에서 동안양로타리클럽, 한림대학교성심병원, 안양샘병원과 저소득층 치과치료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습니다.

이 사업을 통해 경제적 부담으로 치료를 포기하는 저소득층 12명에게 틀니, 브릿지 등 보철치료를 지원합니다.

시 관계자는 “국제로타리 세계본부의 글로벌 보조금 4만달러(한화 약 4천400만원)을 동안양로타리클럽이 지원받아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고 설명했습니다.

한림대학교성심병원과 안양샘병원도 치료비 일부를 부담해 함께 의료사각지대를 해소하는데 힘을 모으기로 했습니다.

hsm@ifm.kr

Check Also

이재명 셀프 SNS 투표 “경찰 주장에 공감한다” 81%

[경인방송=구민주 기자] 이른바 ‘혜경궁 김씨’ 트위터 계정주가 이재명 경기지사의 아내 김혜경 씨라는 경찰 수사결과 이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