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응답자 97.3%, 청탁금지법 긍정적 영향 인식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상반기 직원 청렴도 교육을 실시하고 있는 사진<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제공>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응답자 97.3%, 청탁금지법 긍정적 영향 인식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직원들은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이 사회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으며 법 시행 이후 현저히 부정청탁 관행 감소를 체감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맬비지공사 감사실이 청탁금지법 시행 2년을 맞아 임직원 231명을 대상으로 법 시행 이후 반부패·청렴에 대한 인식변화를 묻는 설문조사를 시행, 결과를 발표했다고 오늘(24일) 밝혔습니다.

조사결과 응답자 중 97.3%가 청탁금지법 시행이 우리 사회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다고 응답했고 87.9%가 우리사회에서 잘 지켜지고 있다고 평가했습니다.

또 응답자 76.4%가 법 시행 이후 부정청탁 관행이 현저히 줄었다고 체감하며 구체적으로 조직 차원의 부정청탁 관행, 접대문화, 갑을관계 부조리 순으로 변화를 느낀다고 응답했습니다.

법 시행으로 정상적인 사회생활이나 업무수행에 어려움이 있었냐는 질문에는 95.7%가 ‘지장을 주지 않는다’고 답해 제도 정착에 대한 우려를 불식시켰습니다.

응답자 91.8%는 매립지공사가 법의 안정적인 정착을 위해 노력했다고 평가하면서 교육·홍보 노력이 청탁금지법 준수에 가장 크게 기여했다고 답했습니다.

매립지공사 관계자는 “청탁금지법의 정착을 위해 관련 캠페인을 진행하고 공사 취약분야 관계자 간담회 실시 등의 노력을 해왔다”며 “안정적인 정착을 위해 하반기에 전 직원 집합교육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계양구시설관리공단 ‘날씨경영우수기업’으로 선정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시 계양구시설관리공단은 최근 기상청과 한국기상산업기술원이 주관하는 ‘기상기후산업박람회’에서 ‘날씨경영우수기업’ 인증서와 현판을 수여받았다고 오늘(16일) 밝혔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