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서구, 화학사고 예방 지역대비체계 구축 본격 추진
서구청 전경

서구, 화학사고 예방 지역대비체계 구축 본격 추진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시 서구는 ‘인천시 서구 화학물질 안전관리에 관한 조례’를 제정·시행하고, 화학사고 예방 지역대비체계 구축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오늘(9일) 밝혔습니다.

서구는 화학물질 취급사업장이 집중돼 있어 화학사고 발생 예방·대비·대응을 위해 환경부에서 추진한 ‘화학사고 지역대비체계 구축 시범 사업’에 참여했습니다.

이에 구는 시민단체, 유관기관과 사업장 등이 함께하는 지역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심도 있는 논의 끝에 인천시 지자체 중 최초로 화학물질 안전관리에 관한 조례를 제정했습니다.

앞으로 구는 ‘화학물질 안전관리위원회’를 구성하고 지역 특성을 반영한 ‘서구 화학물질 안전관리 5개년 계획’을 내년에 본격 수립키로 했습니다.

이재현 구청장은 “화학물질 안전관리와 화학사고 발생 시 신속한 대응을 위한 ‘화학물질 안전관리 5개년 계획’을 바탕으로 서구를 더욱 안전한 지역으로 만들겠다”고 말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음폐수 처리시설 환경부 평가서 전국 1위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는 침출수처리장과 음폐수바이오가스화시설이 환경부가 실시한 2017년 폐기물처리시설 설치·운영실태평가에서 전국 최우수 시설로 선정됐다고 오늘(19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