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파주시, 판문점과 DMZ 관광 활성화를 위한 국회 토론회 개최
남북정상회담코스를 연계한 관광 활성화 방안 마련 토론회 현장<사진=파주시>

파주시, 판문점과 DMZ 관광 활성화를 위한 국회 토론회 개최

[경인방송=한준석 기자] 경기도 파주시는 오늘(30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남북정상회담코스를 연계한 관광 활성화 방안 마련’ 토론회를 개최했습니다.

이번 토론회는 판문점과 DMZ을 남북정상회담코스 연계해 관광자원으로 활용하는 방안을 모색하고자 마련됐습니다.

토론회에는 문희상 국회의장과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지방혁신균형발전추진단장, 송재호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위원장 등 약 100여명이 참석했습니다.

국내 DMZ 관광분야 전문가인 이동원 한국관광개발연구원 소장은 DMZ 세계화를 위해 관광자원의 보존과 계승을 위한 복원계획 수립의 필요성을 강조했습니다.

이어 바라보는 단계, 들어갈 수 있는 단계, 적극적 이용 단계로 단계적인 DMZ 사업 확대방안과 남북 공동개발구의 도입 방안을 제시했습니다.

이동미 여행작가는 DMZ 보존과 차별성을 무기로 다양한 공모전 추진해 국민의 관심을 유도하는 한편 기념품 제작, DMZ의 역사를 활용한 스토리텔링, 케릭터 개발, 테마파크와 컨벤션 조성 등의 방안을 제시했습니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파주시는 평화관광 도시로의 도약을 위해 임진각에 평화곤돌라 설치사업, 한반도 생태평화 종합 관광센터 건립과 면세점 유치, 판문점 관광코스 개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며 “국회의원들과 관련 부처의 적극적인 지원과 협력을 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hjs@ifm.kr

Check Also

2018년 12월 10일 경기모바일

[경인방송=보도국 기자] ‘경인방송! 경기를 듣습니다’ iFM(90.7MHz) 모바일 뉴스 [경기 뉴스] ■경기도 내년도 국비 역대 최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