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김성제 전 의왕시장, 신창현 의원·김상돈 시장 고소 취하 “민주당 화합 위해 결단”
김성제 전 의왕시장.<사진=경인방송 DB>

김성제 전 의왕시장, 신창현 의원·김상돈 시장 고소 취하 “민주당 화합 위해 결단”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김성제 전 의왕시장이 6·13 지방선거 과정에서 신창현 국회의원, 김상돈 의왕시장 등을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고소한 것과 관련, “지난달 30일 고소를 모두 취하했다”고 밝혔습니다.

김 전시장은 “아직 개인적인 억울함과 명예회복에 대한 아쉬움이 크지만 시민과 더불어민주당 화합을 위해 모든 것을 내려놓다”며 “지방선거로 인해 비롯된 모든 갈등과 반목이 해소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고소 취하의 이유를 전했습니다.

앞서 김 전 시장은 6·13선거 이후 신창현 국회의원, 김상돈 의왕시장, 김상돈 후보캠프 관계자를 대상으로 허위사실 유포 등 공직선거법 위반혐의로 고소한 바 있습니다.

김 전 시장은 “문재인 대통령의 성공적인 국정운영과 국민들로부터 지속적으로 사랑받는 더불어민주당이 될 수 있도록 미력하나마 함께 힘을 보태고 싶다”고 강조했습니다.

 

hsm@ifm.kr

Check Also

2018년 12월 10일 경기모바일

[경인방송=보도국 기자] ‘경인방송! 경기를 듣습니다’ iFM(90.7MHz) 모바일 뉴스 [경기 뉴스] ■경기도 내년도 국비 역대 최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