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전국 최초 ‘초등스포츠클럽’ 운영…경기도-도 체육회-도교육청 업무협약
경기도청사 전경. <사진= 경인방송 DB>

전국 최초 ‘초등스포츠클럽’ 운영…경기도-도 체육회-도교육청 업무협약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내년부터 경기도에 ‘초등스포츠클럽’과 성인과 어르신 대상 ‘경기스포츠클럽’이 운영됩니다.

경기도와 도 체육회, 도 교육청은 오늘(27일)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도민의 건강한 삶과 경기체육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습니다.

이들 3개 기관은 협약을 통해 도민의 평생운동습관 형성을 위해 ‘경기도형 스포츠클럽’을 도입하고, 도민이 언제 어디서나 쉽게 체육시설을 이용할 수 있는 환경도 조성하기로 했습니다.

우선 ‘경기도형 스포츠클럽’ 도입과 활성화를 위해 내년부터 초등학생들이 참여하는 ‘초등스포츠클럽’과 어르신.성인을 대상으로 한 ‘경기스포츠클럽’ 사업부터 추진할 계획입니다.

‘초등스포츠클럽’은 도와 24개 시.군, 도교육청이 각각 10억 원씩 모두 20억 원의 사업비가 투입됩니다.

운영은 시.군체육회가 맡고, 기초.광역 지자체와 교육청이 협업하는 전국 최초의 지역기반 스포츠클럽이라는 것이 특징입니다.

‘경기스포츠클럽’은 성인과 어르신들의 클럽 활동을 지원하며, 모두 29억8천만 원의 예산이 사용됩니다.

업무협약에는 ▲지역별 통합 관리시스템 구축과 운영 ▲공공.학교체육시설 관련 제도 정비와 시설 정보 공유 등의 내용도 담겼습니다.

오후석 도 문화체육관광국장은 “‘경기도형 스포츠클럽’은 초.중.고 학생은 물론 성인들이 자유롭게 참여할 수 있는 체육 기반을 마련해 0세부터 100세까지 이어지는 ‘운동하는 건강한 삶’을 구현해 나가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 설명절 직거래장터 수원·화성서 각각 개장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경기도와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은 설명절을 맞아 수원시, 화성시와 협업해 ‘2018 설맞이 직거래장터’를 개장합니다. 직거래장터는 35개 판매부스에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