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GTX-A노선 착공 파주에서 서울역 20분만에…이재명 “대한민국 균형발전의 선도 모델이 될 것”
27일 경기 고양시 킨텍스에서 열린 수도권광역급행철도 A노선 착공식에 참석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축사를 하고 있다<사진=경기도>

GTX-A노선 착공 파주에서 서울역 20분만에…이재명 “대한민국 균형발전의 선도 모델이 될 것”

[경인방송=한준석 기자] 수도권광역급행철도 GTX A노선 ‘파주 운정~서울 삼성’ 구간이 오늘(27일) 착공에 들어갔습니다.

GTX는 지하 40m~50m 깊이에 건설되는 고속철도입니다.

최고속도는 180km에 달하며, 노선 직선화를 통해 수도권 외곽에서 서울 도심까지 20분대에 접근 가능한 혁신적인 철도 교통수단입니다.

GTX A노선은 경기도 파주 운정에서 출발해 서울역과 강남 삼성동을 거쳐 성남과 용인, 화성 동탄까지 잇는 80여km의 철도로, 이중 삼성~동탄 구간은 이미 2016년 10월부터 공사에 들어간 상태입니다.

공사는 2023년 말 개통을 목표로 추진되며, 개통이 완료되면 파주 운정~서울역 20분, 고양 킨텍스~서울역 16분, 화성 동탄~강남 삼성 19분 등 이동시간이 기존 대비 약 70~80% 이상 단축될 것으로 전망됩니다.

착공식에 참석한 이재명 경기지사는 “경기도민들에게 가장 큰 문제 중 하나가 서울로 출근하는 교통시간이 많이 소요된다는 것으로 수도권 전체의 균형발전을 가로막는 원인이 됐다”며

“이제 경기 동남부와 서북부를 연결하는 GTX-A노선이 착공되고, B노선과 C노선까지 현실화되면 수도권이 대한민국 균형발전의 선도 모델이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hjs@ifm.kr

Check Also

‘제2 윤창호법’ 시행 첫날 인천.경기지역 34명 적발…법 취지 무색

[경인방송=강신일 기자]   (앵커) 음주운전 단속 기준을 강화하는 이른바 ‘제2 윤창호법’이 오늘(25일) 0시부터 시행됐는데요. 법 …